'여행/오사카를만나다'에 해당되는 글 10건

  1. 2010.11.25 [s] 여기부터, (1)
  2. 2010.08.18 [s] 꼬불꼬불 (6)
  3. 2010.04.03 [s] 길을, 잃다. (2)

[s] 여기부터,


반으로 딱 나눈다면,
그래서 그것이 평행을 이룬다면. 그리고 공평하다면. 좋겠다.

이제 ,
여기부터,
다시 시작.

끝이 아닌길은 없고, 시작없는 끝이 없다고.



'여행 > 오사카를만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s] 여기부터,  (1) 2010.11.25
[s] 꼬불꼬불  (6) 2010.08.18
[s] 길을, 잃다.  (2) 2010.04.03
[s] 보이는것,과 볼수 있는것.  (6) 2010.02.17
[s] 정지,화면.  (10) 2010.01.12
[s] 그림을 그리는, 그림.  (6) 2010.01.02
Trackback 0 Comment 1
  1. Favicon of https://gemoni.tistory.com BlogIcon 바람노래 2011.01.03 11:3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끝이 없는 ~
    아...이젠 뭔가 끝을 좀 내고 싶어요!!!

[s] 꼬불꼬불


<Nikon D200  Nikkor 24-85 , 2008.05 오사카>

험난한 이곳을 올라가면,
아마 또다른 길이 나오겠지.

어지러울거야.

'여행 > 오사카를만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s] 여기부터,  (1) 2010.11.25
[s] 꼬불꼬불  (6) 2010.08.18
[s] 길을, 잃다.  (2) 2010.04.03
[s] 보이는것,과 볼수 있는것.  (6) 2010.02.17
[s] 정지,화면.  (10) 2010.01.12
[s] 그림을 그리는, 그림.  (6) 2010.01.02
Trackback 0 Comment 6
  1. Favicon of https://wonderism.tistory.com BlogIcon 원 디 2010.08.18 04:04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캬아 +_+ 오사카 - 일본에 다녀오셨나봐요 !
    저도 항상 가보고 싶은 일본인데 ㅎㅎ
    좋은 추억 많이 담아 오셨나요? 으음 +_+

    • Favicon of https://cactus0.tistory.com BlogIcon 선인장s 2010.08.19 16:55 신고 address edit & del

      하하. 울궈먹기에요.
      2008년도에 다녀왔지요. 아아-
      너무 오래되었네요.
      또 가고싶어요 ㅎㅎ

  2. Favicon of https://raycat.net BlogIcon Raycat 2010.08.19 22:20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오사카 다녀 오셨나 보네요...:)

  3. Favicon of https://linetour.tistory.com BlogIcon 칸의공간 2010.08.19 23:02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꼬불이 계단..디테일하게 잘 만들었네요.

  4. 갤럭시테스터 2012.04.03 19:56 address edit & del reply

    사진과 글귀들이 너무 마음에 들어....

    하나 하나 천천히 보며 감상에 잠기게 되네요.

    저도 인생 첫 해외여행이 오사카 ~ 도쿄 여서 더욱 가슴이 먹먹해 집니다

    • Favicon of https://cactus0.tistory.com BlogIcon 선인장s 2012.04.13 15:34 신고 address edit & del

      늦게 글을 봤네요.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s] 길을, 잃다.


Nikon D200 AF18-200VR ,2008.05 오사카여행

오사카여행에서, 크게 길을 잃은적이 있다.
낯선곳에서 해가지고, 어둠이 깔리고 나니. 더욱 방향을 잡기 어려웠다.
오기였는지, 둔해서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지도하나 들고 무작정 길을 걸었다.
낮에는 아무리 길을 잃어도 무섭거나 조바심이 나지 않지만, 밤이 되면 걸음걸음 지나가는 사람들의 발소리마저 두려움의 대상이 된다.

사실, 정말 무서웠다.
역이라곤 나오지 않고, 다리와 까맣게 변해버린 바다. 가로등과 지나가는 자동차 불빛만이 내 길을 밝혀주었다.
점점 굵어지는 빗줄기와, 세차게 부는 바람. 낮아지는 체온.

하지만, 난 생글생글 웃으면서. 두리번 거리지도 않았다.
지도도 가방에 넣고, 이어폰을 끼고 아무렇지 않게, 그냥 길을 걷고 있는사람처럼.

하지만, 아무도 날 그렇게 보지 않겠지.
유심이 날 봤다면 흔들리는 눈동자를 감지할수 있었을거야.

지금, 내가.
그렇게 살고 있는것 같아.



'여행 > 오사카를만나다' 카테고리의 다른 글

[s] 여기부터,  (1) 2010.11.25
[s] 꼬불꼬불  (6) 2010.08.18
[s] 길을, 잃다.  (2) 2010.04.03
[s] 보이는것,과 볼수 있는것.  (6) 2010.02.17
[s] 정지,화면.  (10) 2010.01.12
[s] 그림을 그리는, 그림.  (6) 2010.01.02
Trackback 0 Comment 2
  1. Favicon of https://palix.tistory.com BlogIcon 그0림자 2010.04.03 01:1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여자분들한테는 밤이 무섭군요.

    누군지모르는 주위 사람들까지 두려워진다니...

    • Favicon of https://cactus0.tistory.com BlogIcon 선인장s 2010.04.04 21:38 신고 address edit & del

      아마 낯선곳이고, 길을 잃어서 더 했던것 같아요.
      (사실 제가 겁이 좀 많거든요.하하)

prev 1 2 3 4 next